베트남 하노이에 갈때만해도 특별히 계획이 없었는데 마침 저렴한 비행기표가 있길래 갑자기 날아간 호이안

다낭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벤을 타고 남쪽으로 약30Km에 위치한 호이안으로 넘어갑니다


16~17세기 국제 무역항으로 번성했던 베트남 중부의 호이안은 인구 약3만명의 작은 도시지만

19세기 건축물들이 원형 그대로 남아 있고 동남아의 전통적인 무역항이 완벽하게 보존되어 1999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었습니다

그러다보니 도시규모에 비해 수많은 관광객이 방문을 한답니다




숙소에 짐을 풀고 투본강을 따라 구도시로 산책을 나갑니다

대부분의 숙소들이 구도시 주변에 위치해 있어서 걸어가거나 자전거를 타면 쉽게 고대도시를 만날수 있습니다

평범한 날이지만 한국인 중국인 단체 관광객들이 아주 많네요




모델까지 대동해서 작품사진을 작업중인 사람들도 많네요




구도심 초입에서 유명한 콩카페가 만납니다

왠지 너무 유명한 카페나 식당은 사람이 너무 많아서 피하게 되더군요




낮이라 그런지 카페에서 쉬는 여행자들이 많네요

아무래도 오래 걷고 더워서 많이 힘들기 때문에 카페에서 머무는 시간을 자주 갖는게 좋을듯 싶긴 합니다




콩카페를 지나니 일본교가 보이네요 베트남에 일본교라니???

이 다리는 과거 무역항으로 번성하던 시절 일본인 마을과 중국인 마을을 연결하기 위해서 1562년에 지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일본교라고 하지만 내원교라고도 하고 베트남이름은 Chùa Cầu인데 영어로 번역하니 Pagoda Bridge네요

이 다리는 20,000동짜리 베트남 화폐에서도 볼수 있습니다




다리를 지나니 쌩뚱맞게 지오다노가.....ㅎㅎㅎ




고대도시는 입장료를 내고 들어와야 하는데 게이트가 여럿 있고 허술해서 그런지 표를 안끊고 들어오는 사람도 많은것 같더군요

얼마 하지도 않는 입장료인데....

입장료를 내면 받을수 있는 표는 고대도시뿐 아니라 5곳의 장소에 들어갈수 있는데 표검사를 또 하니까 몰래 들어오면 볼수 없답니다


유료입장인 다섯곳중 한곳인 푹껜회관입니다

에도막부시대 쇄국정책으로 일본 상인들이 떠나고 그 자리를 중국인들이 채우면서 중국 푸젠성 사람들의 마을회관겪으로 만든 곳이랍니다

중국양식으로 지어진 이곳에선 화교들의 회합이나 결혼식, 장례식등을 했다고 하는군요




누구냐 넌??




회관 안쪽에 관우사당도 있네요




관우사당앞을 지키는 적토마

하루에 천리를 달리고 관우가 죽은후에 먹이를 거부하다 결국 죽음 맞이 했다는 적토마치고는 너무 귀여운거 아닌지...^^




호이안 구도심을 걷다보면 관광객을 태운 시클로의 긴 행렬을 자주 만나게 됩니다

사진의 소재로 좋긴한데 너무 많이 다녀서 여유로움에 방해가 되기도 하네요
























건물이나 골목이 이뻐서 웨딩사진 촬영중인 예비 신혼부부들이 많이 보이네요








한낮의 호이안이 이렇게 이쁜데 호이안은 밤이 더 이쁘다고 하는군요

밤의 호이안은 다음편에....야경이 기대되는 호이안의 풍경이었습니다


마지막은 드론으로 촬영한 호이안의 풍경입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3 4 5 6 7 8 9 ··· 22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