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대부분이 그렇지만 태국의 방콕도 밤이 되면 수없이 많은 야시장들이 열립니다

그중에서도 조명 밝힌 큰 규모의 야시장 사진이 인상깊어 구글링을 해보니 딸랏 롯빠이 랏차다(Rot Fai Market Ratchada)더군요

구글맵으로 보니 숙소에서 10여킬로정도 거리에 있어서 30분정도면 가겠거니하고 길을 나섰지만 방콕의 교통체증은 지옥 수준이었습니다

평일임에도 방콕의 교통체증이 얼마나 심하던지 족히 2시간은 운전을 한듯 싶더라구요

그마저도 힘들게 도착했지만 야시장이 쉬는날....가는날이 장날이 아니었습니다 ㅠㅠ

 

다음날 교통체증을 예상해서 부지런을 떨며 좀 일찍 출발했지만 역시 1시간30분이나 걸려서 시장에 도착을 했답니다 

텅비었던 어제와는 달리 불밝힌 무수히 많은 천막들을 보니 힘들었던 운전은 기억조차 없네요^^





딸랏 롯빠이 라차다는 2호점으로 1호점은 방콕 시내와 공항 중간쯤에 있는데 1호점 인기가 좋아서 2호점이 생겼다는군요

그런데 시장 이름이 기찻길 시장이지만 1,2호점 모두 근처에 기찻길이 없는데 왜 기찻길 시장인지 모르겠네요^^;




늦은 밤 쇼핑을 즐기는 사람들의 바쁜 발걸음에서 하나라도 더 보겠다는 의지가 보이는듯 하네요






야시장하면 뭐니뭐니해도 먹거리죠

혼밥을 하려는지 홀로 가지런히 놓인 초밥을 담는 사람도 보이고....




친구들과 함께 모여 저녁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이 보이네요














태국 여행에서 야시장을 보는건 또 하나의 즐거움인데 무수히 많은 먹거리를 혼밥으로 즐겨야 한다는건 현실...^^

밤이 깊어가는 태국 방콕의 야시장 딸랏 롯빠이 랏차다였습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1.30 15:56 신고

    혹시 롯파이2 전경사진 어디서 보고 촬영하셨는지 알려주실 수 있나요?! ㅠㅠ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