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에 섬이 있다는걸 알고 계시나요?


방콕 지도를 아무리 찾아봐도 섬을 찾기란 쉽지 않을겁니다

아래 지도를 보시면 점선으로 표시된 지역이 섬인데 잘록한 부분에 운하가 있어서 태국 친구들은 섬이라 부르더라구요^^

 

지도로만 봐도 상당히 넓은 지역이 푸른숲처럼 보이는데 이곳이 바로 방콕의 허파라고하는 방끄라차오입니다



사실 저는 강건너 정유공장의 야경사진을 찍기 위해서 이곳을 찾았었는데

알고보니 방콕의 소음과 매연을 피해 많은이들이 찾는 도심속의 힐링장소더군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배를 타고 이곳으로 들어와 선착장에 내린후 바로 자전거를 빌려서 이곳을 돌아보곤 합니다

실제로 강변을 따라 자전거 타기 좋게 길을 만들어 놨고 자전거나 오토바이외에 차로는 접근이 불가능한 카페나 숙소들도 많더라구요


이번에 소개할 트리하우스도 카페앞까지는 자전거나 오토바이로만 갈수 있어서 주차를 하고 500m정도 걸어서 들어갈수 있었습니다


선착장에서 아래사진의 길을 걷다보면 카페를 마주할수 있습니다




정글숲을 걷는 느낌으로 걷다보니 멋진 카페가 나타나는군요

이곳이 트리하우스입니다




대나무를 잘라만든 천장의 장식이 멋진것뿐 아니라 시원한 느낌을 더하는군요










더울때는 당연히 실내가 좋겠지만 이곳의 매력을 느끼려면 테라스나 옥상 테이블을 잡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차를 마시면 나뭇잎이 찻잔에 들어 갈수도 있겠지만 차오프라야강의 시원한 조망을 위해서라면....^^




옥상에 올라오니 건너편에 더 멋진 건물이 눈에 들어옵니다

직원에게 물어보니 숙소라는군요




마침 직원이 투숙객이 없으니 들어가봐도 된다고 하는군요







계단을 올라가니 독립된 숙소와 외부에 분리된 욕실이 있는 특이한 구조의 숙소더군요




층마다 각자의 테라스도 있어서 분위기 잡기 좋은 숙소인듯 합니다^^







옥상에 올라오니 카페와 차오프라야강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카페로 돌아오는데 옆으로 강변으로 연결되는 길이 있네요







자기 배가 있으면 이곳에 정박하고 카페를 이용할수 있겠네요^^




강건너 정유공장이 보입니다

밤이 되면 강에 비친 정유공장의 불빛이 제법 멋있답니다



방콕의 매연과 소음을 피해 마지막 남은 정글 방크라차오에서의 힐링 적극 추천합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태국에서 다큐멘터리 사진을 찍으시는 페친 SOMA님이 운영 하시는 스웨이 그레이 카페

늘 페이스북에서만 보다가 방콕에 간김에 찾아갔는데 생각보다 너무 이쁜 카페더군요


방콕 외곽에 있어서 일부러 가기는 쉽지 않을듯 싶지만 암파와수상시장 가는길에 있어서 방콕으로 돌아오는길에 들러볼만한 카페입니다

입구부터 화이트톤의 군더더기 없는 깔끔함이 보이네요




카페로 들어서니 외관과 마찬가지로 화이트톤의 인테리어가 작가님의 감각을 고스란히 담은듯 합니다




제가 너무 좋아하는 스타일의 카페

방콕 외곽에 있기는 너무도 아까운듯 싶네요^^







카페 안쪽에는 작은 갤러리가 있습니다

지금은 작가님 사진이 걸려있지만 애초에 현지 예술가들의 전시공간으로 이용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만들었다고 하네요




과하지 않은 소품들 하나하나가 적당한 위치에서 자기 역활에 충실하니 심플하면서도 고급스런 느낌마져 듭니다













사진만큼이나 커피에 대해서도 열정적이시라 커피는 당연히 맛있습니다




방콕에 있는동안 3번 방문을 했는데 마지막엔 작가님과 함께 시내에서 식사를 하며 사진에 관한 많은 얘기를 나누며 유익한 시간을 보냈는데
헤어짐이 못내 아쉬워 카페로 가서 작가님이 직접 로스팅한 다양한 커피를 마시며 늦은밤까지 이야기를 나눴답니다


아무쪼록 카페도 번창하시고 사진 작업도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랍니다

다음에는 함께 사진 작업 할수 있으면 좋겠네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