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7월 치앙마이에서 만났던 선혜를 님만해민에서 우연히 10개월만에 또 만났네요

한국도 아닌 태국에서 만나 반가운 마음에 치앙마이 교외로 저녁을 먹으러 갔습니다

늘 지나다니며 봐왔던 풍차가 있는 레스토랑 윈드밀(Windmill)


풍문에 이곳 주인이 영국할아버지와 태국여자라는데 맛은 그리 좋지 않다고...

하지만 태국음식은 아주 맛있었습니다 특히 똠양꿍은 아주 맛이 좋더라구요


위치는 치앙마이 공항을 지난 항동이라는곳에 있는데 윈드밀이 있는 주변에 분위기 좋은 식당들이 많아서

주말이면 많은 태국인들이 가족단위로 외식을 나온답니다




저녁이 되면 늘 입구에 풍차가 돌고 있어서 눈에 잘 띄는 레스토랑입니다




레스토랑 안쪽에 주차를 했는데 주차장앞에 멋진 건물이 있어서 처음엔 식당인줄 알았지만 주방이었습니다^^;




아주 이쁜 주방을 지나니 식당은 지붕이 있는곳과 지붕이 없는곳으로 구분이 되고 에어컨이 빵빵한 실내도 일부 있습니다

아마도 비가 올땐 야외 테이블 이용이 힘들듯 보이네요




주인이 영국인과 태국인이라 그런지 서양음식과 다양한 태국음식이있는데 가격은 생각보다 비싸지 않더군요

오늘의 저녁은 생선튀김요리와 똠양꿍 그리고  채소요리를 시켰습니다 

메뉴판에는 많은 생선요리가 있었는데 대부분 향이 강한 요리여서 마늘과 함께 튀긴 생선을 따로 주문해서 이름을 모르겠네요




똠양꿍은 정말 맛있게 잘하더군요




이건 소금에 절인 생선을 야채와 볶은 요리인데 생선이 어찌나 짜던지 채소만 골라 먹었답니다




밥먹을때 늘 빠지지 않는 팍붕화이뎅...모닝글로리 볶음은 두말할 필요 없이 맛있네요^^




주문한 음식이 아주 빨리 나와서 맘에 들더라구요

어느새 식당엔 제법 많은 사람들이 자리를 잡았네요


분위기 좋은 레스토랑에서 몇가지 요리와 맥주 두병을 마셨는데  3만원정도가 나왔네요

정말 태국은 이런맛에 온다니까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라오스 루앙프라방에서 가장 유명한 한식당입니다

유명세에 비해서 큐모가 크지는 않더군요


한국식당은 의례 한국사람만 많고 외국이어도 외국인을 보기가 쉽지 않은데

여기는 한국인도 많고 외국인도 많더라구요


한국인은 집밥 생각에 찾을테고 외국인은 한식당인지 모르고 찾지 않을까란 생각이 듭니다


상호에서 카페라고 했듯이 전혀 식당 같지도 않고

알음알음 여행자를 통해서 맛있는, 분위기 있는, 인공조미료 안쓰는등등 소문이 난곳이죠




정말 분위기는 끝내주는데 혼자가서 너무너무 아쉬웠다는.....^^




그런데 방비엥에서도 못느꼈는데 루앙프라방은 해질무렵 하늘이 너무 이쁜것 같네요

파아란 하늘과 초록의 나무가 너무 조화를 이룹니다



빅트리는 강변야외 카페만 있는게 아니고 길건너에 식당이 있습니다

야외에는 테이블만 있고 주문을 하면 길건너에서 가져오더라구요

길건너 실내에도 테이블 몇개 있더라구요



이건물의 가장 왼쪽이 빅트리카페입니다


식당이야 음식만 맛있으면 되니까 음식맛은 당연히 좋고

거기에다 분위기까지 좋으니 더이상 뭘 바라겠습니까


오늘도 저녁을 먹으러 갈까 하는데 역시 혼자라....^^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8.18 01:26 신고

    너무 이쁜 사진 감사합니다.

  2. 2015.04.02 17:09 신고

    인간극장 [미자씨의 안녕 라오스] 보다가 지도도 찾아보고 하다가 예까지 오게 됐네요. 사진이 예술이네요. ^^ 혹 그 프로 못보셨음 캐나다 한일포털코리아(http://happykorea.ca/)에서 볼 수 있어요. 전 지금 3편 보는 중.. 한번쯤 가보고 싶네요. 여기선 너무 멀지만...빅트리 카페 주인님도 왔다가셨네요. ^^.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