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을 여행하는 배낭여행자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거쳐가는곳 카오산 로드

방콕의 방람푸지역에 있는 카오산로드는 400m가 채안되는 짧은 거리지만

전세계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드는 배낭여행자의 베이스캠프라고 할수 있는 곳입니다


이곳에선 여행을 시작하는 사람과 여행을 마치고 돌아가는 사람 그리고 하릴없이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이 공존하는곳이죠


짧은 거리에 빼곡히 들어찬 게스트하우스, 여행사 그리고 다양한 식당과 상점들....여행자에게 필요한건 뭐든지 다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겁니다

뭐 예전하고는 분위기가 많이 바뀌긴 했지만 그래도 누군가한테는 꿈에 그리던 카오산이겠죠


배낭하나 메고 처음 카오산에 도착한날 밤 어찌나 설레이면서 두려웠던지...

태국에 도착하는 비행기가 대부분 밤에 도착하다보니 카오산에 도착하면 보통 새벽1~2시가 넘어버리곤 하죠

늦은 시간이라도 택시에서 내려 카오산 로드를 걷노라면 두려움은 온데간데없고 설레임이 흥분으로 바뀌는건 시간 문제라는....^^


카오산 로드에 있는 식당에 앉아 다양한 나라의 사람들을 구경하는것 만으로도 충분히 재미있는 여행인듯 싶더라구요




카오산의 아침 지난밤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다른 얼굴을 하고 있습니다

부지런한 여행자는 조용히 아침을 즐기고 카오산 로드는 언제 그랬냐는듯이 고요하기만 하네요




고즈넉하기까지한 카오산 로드...아마 이시간에 도착하는 여행자라면 실망을 감추지 못할듯 싶네요^^;




하루에 얼마나 버는지 모를 툭툭이 기사들은 하염없이 손님을 기다립니다

아마 툭툭이 기사들은 선한 미소로 하루에도 수천번 이말을 할겁니다

" Hello Tuk Tuk, Where are you going? "




이제 12시가 가까워오면 특별히 할거 없는 여행자들이 하나둘씩 거리에 나타납니다

다른 도시로 떠나는 여행자들은 이미 어젯밤 야간 버스로 다 떠났겠죠




밤이되면 카오산 로드는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옵니다

노점상들도 늦은 저녁 그들만의 하루를 시작하고 투어를 마친 여행자들은 맥주를 찾아 카오산 로드를 어슬렁 거리죠^^




대체 팔리기는 하는건지 모를 노점상들은 해가 바뀌어도 그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걸 보니 팔리긴 하나봅니다^^






카오산은 크게 세구역으로 나뉩니다

가장 메인인 카오산 로드와 길하나를 사이에 두고 람부뜨리 로드가 있고 최근엔 운하 건너 쌈센지역까지 카오산이라고 칭하는데

카오산은 주로 노점상들과 술집이 몰려 있고 람부뜨리는 술집, 여행사, 게스트하우스가 쌈센은 게스트하우스가 몰려있죠


쌈센은 카오산과 거리가 있어서 예전엔 선호하는 지역이 아니었는데 조용하고 저렴한 숙소를 찾는 여행자가 하나둘씩 모여들더니

지금은 카오산이나 람부뜨리에 전혀 밀리지 않는 지역이 된듯 싶네요


저는 주로 쌈센에 숙소를 구해서 자고 낮에는 람부뜨리로드에서 보내곤 했는데 최근엔 방콕엘 잘 안가니 카오산도 안가게 되더군요




저녁이 되고 조명이 켜지면 카오산은 곱게 단장한 여인네처럼 이쁜 모습으로 바뀌는데

살랑살랑 불어오는 바람 맞으며 노천카페에 자리하고 어딘지 모를곳에서 흘러 나오는 음악 들으며 시원한 타이맥주 한잔 마시면

신선놀음이 이런거로구나하고 느껴진답니다^^




어디를 둘러봐도 영화의 한장면 같은 감동이 깃들고 나역시 그 영화의 한부분처럼 느껴지게 만드는 카오산로드




당신을 위해 노천카페 한자리를 비워둘테니 뼛속까지 시원한 싱아맥주 한잔 하실래요?^^




여전히 붐비고 활기넘치는 카오산을 뒤로하고 사람 좋아 보이는 툭툭이 잡아타고 숙소로 돌아갑니다



나는 떠나고 누군가는 도착하고 매일 같지만 매일 다른 카오산 로드

그런 카오산에서 꿈에 그리던 여행의 첫발을 디딛는 주인공이 되지 않으실래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4.24 19:07 신고

    00년,04년,07년에 찾았던 카오산로드...
    휴~ 이제 또 언제 찾을수 있을지 점점 더 그리워오네요~ ㅠ.ㅠ

  2. 2013.04.24 23:18 신고

    정말 꿈에 그리던 카오산로드....

    언제 다시갈수있게될까요...^^

    그땐 꼭 저자리에 앉아서 션한맥주마시는걸루~^^

  3. 2013.05.27 10:45 신고

    툭툭이 아저씨들 흥정 너무 해대서... 택시 타고 가는게 빠르더라구요.
    진짜 제 인생 최고의 자유를 느껴본 순간이 어디냐? 라는 질문에 주저하지 않고 대답할 수 있는 곳! 카오산 로드입니다.
    가서 타투하고 술마시고 춤추고...... 정말 최고예요!

    • 2013.05.27 15:07 신고

      툭툭은 흥정도 해야하지만 위험해서 되도록 경험상 타보는건 몰라도
      이동수단으로는 안타는게 좋을듯 싶네요
      그런데 카오산에서 춤과 술까지는 몰라도 타투까지....전 늘 해보고 싶지만 용기가 나질 않더라구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