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을 오면 주로 게스트하우스나 서비스 아파트를 이용을 하다가 오랜만에 그것도 아주 오랜만에 좋은 호텔에 묵었네요

평소에 500바트만 넘어도 좀 꺼려하던 내가 하루에 2,000바트가 넘는 호텔에 묵어 호강좀 했습니다

서비스아파트 한달 렌트하면 6,000바트 전후인데....^^ㅎㅎㅎ


방콕 사톤지역에 위치한 이스틴 그랜드 호텔 사톤 방콕....이름이 길기도 하네요^^

우선 방콕에 수많은 호텔중에 이스틴 그랜드 호텔을 이용한 이유는

방콕에서 발이 되어줄 BTS 수라삭역과 직통으로 연결된점과 2012년 5월에 오픈해서 깨끗할것 같은게 가장 큰 이유고

수영장도 크진 않지만 뷰가 좋다는 얘기가 많아서 선택을 하게 됐습니다


방콕 지상철인 BTS 수라삭역에 도착하면 바로앞에 390개의 객실을 보유한 대형호텔 이스틴 그랜드 호텔이 바로 보입니다




이 호텔의 가장 큰 장점중에 하나가 사진에서 보듯 BTS수라삭역과 호텔 3층이 바로 연결됐다는건데

무더운 태국의 날씨를 생각하면 계단을 오르내리는것 조차 귀찮고 힘들때 아주 큰 장점이라 할수 있을겁니다




호텔에 들어서기전 오른쪽에 바로 붙어 있는 특이한 건물이 눈에 들어 오는데

블루 엘리펀트라는 태국식 레스토랑으로 세계 100대 레스토랑에 선정된 아주 유명한곳이더라구요

물론 유명한 만큼 가격도 제법 나온다고 하던데 꼭 돈때문이 아니라 어쩌다보니 이용은 못해봤다는....^^;;




호텔 로비가 천정도 높고 아주 쾌적합니다

누가 그러더군요 좋은 호텔은 로비만 보면 안다고...일단 좋은 호텔인듯 싶네요^^






호텔로비엔 안내데스크가 두개인데 사진에 보이는곳은 벨보이들이 있는곳이고 체크인,아웃 업무는 안쪽 데스크에서 진행을 합니다




로비 한켠엔 바도 있던데 이용하는 사람은 없더라구요




객실업무를 보는 데스크입니다

사진에 보이는 오른쪽 여자분이 체크인을 해줬는데 이름은 'Shin'이라고 태국분인데

한국말을 어찌나 잘하는지 명찰의 이름도 신이라서 한국분인줄 알았답니다

물론 아주 친절해서 호텔의 이미지가 너무 좋게 각인되었네요^^




29층 배정 받아서 전망이 좋을듯 싶은데 엘리베이터홀에서 보는 전망도 끝내주더군요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며 바라보는 전망치곤 너무 좋은것 같죠^^






드디어 방에 들어왔습니다

뭐 오픈한지 얼마 안된 호텔이라 깔끔하고 좋네요






안전금고, 가운, 슬리퍼는 당연히 구비되어 있구요






워낙 호텔이용을 하는 스탈이 아니라 그런지 뭐 흠잡을곳이 없네요




침구도 좋아서 아주 숙면을 취했답니다






TV채널에 한국방송 없는게 조금 아쉬웠고 채널도 생각보다 많지 않았지만 인터넷이 무료라서 다 용서해 줄랍니다^^

그리고 벽면에 길게 선반을 해놔서 짐을 올려놓기 너무 좋았습니다




욕실은 너무 깔끔해서 뭐라 말할것도 없고 사진 오른쪽 위에 보이는 화장거울은 테두리에 조명이 들어와서 이용이 더욱 편하더라구요








층이 높아서인지 방안에서 보는 전망이 아주 좋았습니다

그런데 강쪽으로 높은 건물이 없어서 층이 높지 않아도 전망이 괜찮을듯 싶더라구요




오른쪽에 그 유명한 시로코도 보이네요






이제 5층에 있는 수영장을 보여드리죠

수영장이 좋다는글을 많이 봤고 어떤분은 너무 기대가 커서 그런지 실망했다는 분도 계시던데....저는 너무 좋더라구요^^






특히 수영장 한켠에 줄지어 있는 광주리같은 의자(?)는 너무 인기가 좋아서 자리 잡기가 쉽지 않더라구요

전 4박을 하면서 한번도 이용을 못해봤네요^^;




5층에 있는 수영장이라 짜오프라야강을 바라보며 수영을 할수 있습니다




요즘 이런식의 수영장이 있는 호텔이 많은데 파타야 힐튼호텔도 그렇고 싱가폴 샌즈호텔이 아주 유명하죠

어떤이들은 수영장이 너무 작다고 하던데 규모가 크진 않았지만 놀기에 충분한 수영장이었습니다




좋은 호텔에 묵으면서 낮에 관광하느라 수영장 이용을 한번도 못해봤다는 여행자들이 제법 많던데

여행은 뭐니뭐니해도 여유로움 아닐까요?

태국의 뜨거운 오후 이런 수영장에서 종일 책보며 음식 시켜먹고 노는게 최고인듯 싶네요




이제 마지막으로 아침식사 얘기로 마무리를 지을까합니다

호텔이 커서 그런지 일정시간대는 많은 사람이 이용해 정신이 없지만 스텝들이 일사분란해서 불편할정도는 아니었습니다




음식맛도 저는 괜찮았습니다

음식 가짓수가 너무 많지도 적지도 않게 딱 먹을만한것만 있는것 같았구요





4박을 머물면서 아주 좋은 호텔인듯 싶고 BTS역과 연결된건 아주 유용했습니다

호텔 주변에 있는게 너무 없는게 아쉬웠지만 그래도 편의점이 있으니 다행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이정도면 충분히 누군가에게 권해줄수 있는 호텔이고 기회가 닿으면 또다시 묵고 싶은 호텔이란 생각이 듭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