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9/018

태국 치앙마이 대표 핫플레이스 반캉왓 / Baan Kang Wat, Chiangmai, Thailand 예전 치앙마이 후문쪽 왓우몽일대는 페이퍼스푼 같은 작은 로컬 카페들만 몇몇있을뿐여행자들에게 그리 주목받는 지역이 아니었습니다 그러던중 2014년 여름 반캉왓이 오픈을 합니다 공사할때부터 눈여겨 봤던곳이라 오픈하고 얼마 지나지 않아 반캉왓을 찾았더니오픈한곳도 있고 오픈준비를 하는곳도 있었는데 다행히 커피를 마실수 있는 올드 치앙마이 카페는 영업을 하고 있더군요 당시에는 사람들이 없어서 너무 한적하고 조용해 반캉왓을 전세낸듯 자주 찾았었답니다 곧 5주년을 맞이하는 반캉왓은 그동안 SNS에 수많은 사진들이 올라와 점점 인기가 높아졌고 반캉왓의 인기에 힘입어 이 일대에 No.39 카페나 Landin 카페등 수많은 카페들이 속속 생겨나더니지금은 치앙마이의 대표 핫플레이스가 되었답니다 사람들이 너무 많아져서 한동안.. 2019. 1. 19.
일본 홋카이도 노보리베츠 지옥계곡에서 만난 은하수 / Noboribetsu, Hokkaido, japan 오타루를 출발 노보리베츠로 향합니다오타루에서 노보리베츠는 삿포로를 거쳐 가는길이 가장 빠르지만 굳이 급할게 없어 드라이브삼아 산간마을들을 거쳐서 갑니다그 선택이 정말 탁월했던게 간간히 만나는 산간마을들이 이뻐서 드라이브 하기 정말 좋았습니다 노보리베츠에 거의 도착할때쯤 일본의 칼데라호수중에서 3번째로 큰 도야호수를 만났습니다칼데라호수는 화산폭발로 지하의 마그마가 있던 공간이 함몰해서 호수가 된걸 칼데라라고 하는군요도야호수의 평균수심이 115m로 최북단의 호수지만 겨울에도 얼지 않는 호수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겨울에는 일루미네이션등 볼거리가 많은 호수라고 하는데 여름의 끝자락이었던 도야호수는 그냥 조용하더라구요호수 중앙에 4개의 섬을 돌아 볼수 있는 유람선도 있지만 날씨가 맑지 않아 차한잔 마시고 최종 목적.. 2019. 1. 12.
일본 홋카이도 노보리베츠 하나유라 료칸 가이세키 요리 / Ryotei Hanayura, Noboribetsu, Hokkaido, Japan 홋카이도 노보리베츠의 로테이 하나유라 료칸 저녁식사 가이세키 요리 가이세키 요리(会席料理)는 에도시대(1603~1867) 연회에서 술과 함께 식사를 즐긴것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일본 고급요리를 대표하는 가이세키의 시작은 지금처럼 화려하진 않았다고 하는군요점차 변화와 발전을 거듭해서 지금은 큰 음식점이나 호텔에서 만날수 있는 요리가 되었는데일본 전통방식의 숙소인 료칸에서 저녁식사로도 제공되고 있습니다 가이세키 요리는 우리나라의 고급 한정식 같은 요리라고 볼수 있는데먼저 국과 회, 찜, 튀김등과 술이 나오고 나중에 식사로 밥이 나온후 후식이 제공됩니다쉽게 말해 술상부터 차린후 식사는 나중에 하는 방식이라고 이해하면 될거 같네요 식탁에 하얀 종이를 깔고 음식이 차려질 준비가 되었습니다 국과 간단한 술안주류가 .. 2019. 1. 10.
베트남 다낭의 랜드마크 드래곤브릿지 / Dragon Bridge, Danang, Vietnam 여러 예능에 나와서 더욱 유명해진 여행지 베트남 다낭다낭에도 서울같이 도시를 가로지르는 강이 흐르는데 마침 이름도 같은 한강입니다 다낭의 동과 서를 연결하는 다리중 용 조형물이 있어서 용다리로 불리는 드래곤 브릿지(Dragon Bridge)낮에는 좀 유치한듯 보일수도 있지만 밤에 불을 밝히면 제법 멋지답니다 한강의 6번째 다리로 길이 666m에 공사비가 한화로 약 1,000억이 들어 갔다고 하는군요 용다리는 매주 토,일요일 저녁 9시에 용이 불과 물을 뿜는 이벤트를 합니다볼만은 하지만 불과 물을 뿜는 시간이 너무 짧아서 좀 아쉽긴 하더라구요 다리에 불을 밝히니 용의 눈동자가 하트였네요^^ 일몰에 맞춰가면 멋진 사진을 담을수 있는곳입니다 [ 불을 밝히는 시간에 담은 타임랩스 ] 처음 갔을때는 주말이 아니어.. 2019. 1. 9.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의 상징 오타루 운하 / Otaru Canal, Otaru, Hokkaido, Japan 홋카이도 오타루의 상징 오타루 운하 메이지시대(1868~1912)부터 쇼와시대(1926~1989)초반까지 오타루항은 유통의 거점이었다는군요점점 늘어나는 배와 화물을 수용하기 위해 1914년부터 조성된 오타루 운하는 1923년 완성되어 더욱 번성하게 됩니다참고로 보통의 운하는 땅을 파서 배가 다닐수 있는 물길을 만드는 반면 오타루 운하는 바다를 매립해서 뱃길을 만들었다고 하는군요 이후 오타루항은 태평양 전쟁이 끝나고 시대가 바뀌면서 점점 쇠퇴해 갔고 오타루 운하는 시간이 멈춰버립니다 1986년 십수년의 논쟁끝에 폭40m였던 운하를 절반은 매립해 도로와 산책로로 정비해서 지금의 모습으로 재탄생 되었다고 하는군요 당시의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한 운하 주변의 창고들은 현재 레스토랑, 카페, 공방, 상점, 박물관등.. 2019. 1. 8.
태국 칸차나부리 사원이 바라다 보이는 전망좋은 미나카페 / MEENA Cafe, Kanchanaburi, Thailand 칸차나부리 외곽도로를 달리다 보니 논뚝길에 홀로 서있는 카페가 눈에 들어 옵니다그렇게 눈에 띄게 특별할것 없어 보이는 카페인데 앞에 차들이 많은거 보니 인기가 많은곳인가 봅니다당연히 커피한잔 하고 가야겠죠^^ 카페에 들어서니 간략한 약도를 그려놨는데 길눈 어두운 사람한테는 도움 안되는 그냥 그림이네요 평일임에도 카페안에 사람들이 북적입니다 바텐위 벼를 이용한 조명이 특이합니다 카페 벽면을 모두 창으로 만들어 놔서 탁트인 전망으로 답답함이 전혀 없네요 특히나 논과 사원이 바라다 보이는 전망은 끝내 주는군요그림을 보는듯합니다 이래서 태국 사람들한테 인기가 높은가 보네요 논 건너에 바라다 보이는 Wat Tham Suea도 워낙 유명한 사원이더라구요 그물 의자에 앉아서 커피를 마시며 풍경을 바라보고 있자니 신선.. 2019. 1. 7.
베트남 사파 환상적인 전망의 파오스 호텔 / Pao's Sapa Hotel, Vietnam 베트남 북부의 유럽풍 휴양도시 사파 프랑스 식민지시절 여름 휴양지로 고산지대에 만들어진 도시라 워낙 유명한곳이었는데신서유기 촬영으로 한국에서 더욱 유명한 관광지가 된곳입니다 혼자서 서너번 가본곳이었지만 오랜만에 지인들과 다시 찾게 되었네요 혼자갈때는 숙소선택에 그리 많은 고민을 하지 않았는데 지인들과 함께라니 며칠동안 숙소 찾는데 시간을 보낸듯 합니다 이 숙소를 선택하기까지 가장 우선적인 고려사항은 숙소에서 바라보는 전망과 타운과의 거리였습니다 그 기준에 아주 부합하는 숙소였던 사파 첫 5성급 파오스 사파 호텔(PAO'S SAPA HOTEL)결론적으로 그 선택은 아주 탁월했습니다 하노이에서 버스로 5시간정도를 달려 도착한후 택시로 5분을 더 가서 호텔에 도착그런데 간판주변의 지저분함에 순간 사진빨에 속았.. 2019. 1. 6.
일본 홋카이도 노보리베츠 발코니에서 온천욕이 가능한 료테이 하나유라 료칸 / Ryotei Hanayura, 旅亭花ゆら 홋카이도 여행에서 기대가 가장 컸던 숙소인 노보리베츠 료테이 하나유라 료칸 일단 료칸은 대체적으로 가격이 아주 비싸서 쉽게 선택할수 있는 숙박형태는 아니었지만 지인 찬스를 통해서 이용할수 있었습니다노보리베츠는 지옥온천으로 유명한곳으로 홋카이도에서 온천을 하기 위해 많이 찾는곳입니다여러 숙소를 검색해서 정한 하나유라 료칸에 도착하고 보니 알고는 있었지만 너무 관광호텔처럼 생겨서 조금 실망을 큼치 못했습니다그럼에도 1박에 80,000엔이라는 값어치는 하겠지라는 마음을 먹고 주차를 한후 안으로 들어섭니다 로비로 들어서니 조금 오래되어 보이긴 했지만 왠지 곱게 나이드신 어르신 같은 느낌의 포근함이 느껴지는군요 로비의 넓은 창으로 들어오는 햇살과 숲의 푸르름으로 인해 아주 쾌적하고 마음이 평온해집니다한겨울에는 푸.. 2019. 1.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