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의 남부도시 핫야이에서 출발 4시간여가 지나 도착한 페낭
페낭은 우리나라 강화도의 절반크기인 150㎢로 말레이시아 13개주 가운데 하나입니다

1786년 영국이 점령해서 당시 세운 도시가 페낭의 주도인 조지타운인데
아직도 그 당시 건물들이 많이 남아 있어서 조지타운은 유네스코가 지정하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어 있습니다
조지타운은 나중에 따로.....Coming soon!

페낭에 도착한 다음날 우선 페낭이 한눈에 내려다 보이는 페낭힐에 갑니다




숙소가 있던 탄중붕아에서 어찌어찌 버스를 타고 페낭힐로 갑니다

사실 시간이 조금 지나서 정확하게 기억이...^^;

하지만 페낭힐은 워낙 유명한 곳이니 가는 방법은 쉽게 찾을 수 있을겁니다^^




암튼 페낭힐입구까지 잘 찾아 왔습니다^^

페낭힐은 해발 831m로 등산로를 이용하면 2시간여가 걸리고 케이블기차를 타면 20분정도가 걸린다는군요

저는 당연히 케이블 기차를 이용해서 올라갑니다




매표소에서 케이블 기차표를 끊고 해가지기전에 페낭힐로 향합니다




나를 편안하게 모시고갈 케이블 기차 그런데 저 빨간색의 케이블 기차 이제 다시는 볼수 없습니다

작년에 대대적인 보수를 해서 지금은 신형 케이블 기차를 운행한다는군요^^;

1923년부터 운행을 시작해 87년간 페낭힐을 오르내린 저 빨간 케이블 기차는 역사속으로 사라졌다는 얘기죠

올해 4월부터 운행을 시작한 신형 케이블 기차는 더크고 천정도 유리로 되있으며

기존에 정상까지 20분이 넘게 걸리던 시간을 단축해서 10분도 안걸린다는군요

몸은 편해졌지만 낭만은 조금 사라진 느낌이 듭니다




곧게 뻗은 철로를 케이블의 힘에 의해 힘차게 느릿느릿 올라갑니다^^




철로주변엔 식민지시절 집들도 남아있고 원숭이며 여러동물도 볼수 있다던데 제가 갔을때는 다들 어디를 간건지...^^;




드뎌 정상에 도착을 했습니다

그런데 올라올땐 못 느꼈는데 내려서 올라온 길을 돌아보니 경사가 장난 아닙니다 ㅎㄷㄷ




87년전에 이걸 만들었다고하니 당시엔 정말 쉽지 않았겠다는 생각이듭니다

페낭힐의 케이블 기차는 아시아 최초로 스위스의 케이블 기차 시스템을 도입했고

홍콩의 피크트램이 케이블 기차보다 30년정도 먼저 운행을 시작했지만 올라가는 높이는 페낭힐이 2배이상 높습니다

참고로 홍콩의 피크트램은 스위스가 아닌 스코틀랜드의 하이랜드 레일웨이라는 회사가 만들었습니다




음 높이 올라오니 페낭이 시원하게 보입니다




저기 바다건너 말레이시아 본토의 버스워터도 보입니다




올라와서 사진찍을 포인트를 찾다가 매직아워를 놓쳐버려 너무 아쉽네요^^;




여기서 보니 조지타운이 한눈에 내려다 보입니다

가운데쯤 큰 건물이 버스터미널인듯 싶네요




본토인 버터워스와 페낭을 잇는 페낭대교도 보이네요

저 엄청난 길이의 페낭대교를 우리나라 현대건설에서 건설했다니 자랑스럽습니다^^






내일은 저기 버스터미널에서부터 조지타운을 점령해야겠습니다^^




지금 보이는게 페낭의 절반입니다

사진 찍다보니 너무 어두워졌는데 서둘러서 집으로 가야겠네요




시간이 늦어서 그런지 내려가는 줄이 조금 길군요

사실 이런 타지에서 사람들이 없고 혼자만 있다고 생각해보니 줄이 길어도 사람 많은게 훨씬 좋네요^^




저를 태우고갈 87살의 고령 케이블 기차가 올라오고 있네요



다녀온지 시간이 지나긴 했지만 후기를 쓰면서 사진속의 케이블 기차가 사라졌다고 하니

서운하면서도 사라지기 전에 타본게 정말 다행이다란 생각이 듭니다


다음번에 페낭힐에 가면 젊고 팔팔한 케이블 기차가 저를 마중나오겠죠^^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08.10 22:39 신고

    버스가 너무 정겨워 보이네요..ㅎ
    나중에 돈있고 시간있음 꼭! 가봐야겟어요.ㅎ

  2. 2012.05.23 15:57 신고

    안녕하세요 믹시 운영자입니다.^^
    포스팅 잘 보았습니다. 지금 믹시에서
    말레이시아 여행담을 모집을 하고 있어요
    응모하시면 좋을 것 같아서 글 남겨요^^
    꼭 응모 부탁드려요 ㅎㅎ(여러개 포스팅 응모 가능)


    http://mixsh.com/reviewer/travel_list.html

구름이 짙게 깔린 쿠알라룸푸르를 내려다 봅니다 KL타워에서....
이제 쿠알라룸푸르를 둘러볼까요

왼쪽으로 페트로나스 트윈타워가 보이고 가운데는 딱 봐도 번화해보이는 부킷빈탕입니다

부킷빈탕을 중심으로 오른쪽에 타임스퀘어가 보이네요

페트로나스 트윈타워를 중심으로....

카메라를 왼쪽으로 살짝 돌려보니 티티왕사가 보이는군요

저쪽으로 쭈욱~ 쭈욱~ 올라가면 태국이네요^^;;

이번엔 중앙에서 왼쪽에 뿌뚜라야 버스터미널도 보이고 오른쪽엔 메르데카광장도 살짝 보입니다

뿌뚜라야 버스터미널을 중심으로...아까는 오른쪽에 있던 타임스퀘어가 왼쪽으로 왔으니 한바퀴 돌았네요

멀리 산위에 무지개도 보이네요

이제 구석구석 당겨서 볼까요

캄풍바하루[Kampung Baharu]지역 주택가인데 대부분 3층이상 건물들이 많네요

제가 머물렀던 항투아지역...가운데 옆면이 보이는 아파트에 머물렀는데 수영장도 살짝 보이네요
가운데 회색지붕의 넓은 지역은 대부분 옷 도매상들입니다 이곳에서 각 소매점으로 옷들이 나가는 싶더군요

오랜된듯한 아파트 외관이 답답합니다 여기나 한국이나 아파트는 보기만 해도 답답하네

 항투아역 근처에 있는 이슬람사원입니다

메르데카 광장에 말레이시아 국기가 멋지게 펄럭이네요
영연방이었기에 국기가 영국 유니언잭을 닮았죠

왼쪽에 타임스퀘어가 살짝 보이고 길 건너에 뿌뚜수용소[Pudu Prison]가 보입니다
2차대전 당시 일본군이 수용소로 사용했었고 지금은 박물관으로 사용중입니다
인터넷을 보니 이곳에서 귀신을 봤다는 얘기도 있네요
우리나라뿐 아니라 동남아 대부분에 가면 일본군의 흔적을 쉽게 찾을수 있었던거 같네요


많은 사람들이 호기심 어린 눈으로 시내를 내려다 보고 있습니다

해가 기울면서 도시를 황금빛으로 물들이고 있네요





도시가 이제 또다른 모습으로 변신을 꾀하고 있네요


솔직히 말레이시아에 올때만해도 이렇게 발전한 도시일줄은 생각도 못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 국한된 얘기겠지만요
페낭이나 말라카 그리고 쿠알라룸푸르까지 각 도시마다의 개성있는 색깔을 유지하는 모습이 재미를 더해줬고 그런 말레이시아가 너무 좋네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형형색색 옷을 바꿔 입는 KL타워....대다수의 큰 도시마다 타워는 꼭 있는것 같죠
말레이시아의 수도 쿠알라룸푸르에도 어김없이 타워가 세워져 있습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도시를 한눈에 내려다 볼수 있는 대표적인 장소가  페트로나스 트윈타워와 바로 여기 KL타워입니다
KL타워와 트윈타워는 바로 앞에 버스나 택시가 관광객을 계속 실어나를 정도로 관광필수 코스인데 전망은 단연 KL타워가 으뜸 아닐까 싶습니다 
트윈타워는 브릿지로 되있어 전망에 제약이 있지만 KL타워는 360도 조망이 가능하고
전체높이는 페트로나스 트윈타워가 30여미터 높지만 KL타워가 좀 더 높은 위치에서 조망이 가능합니다

평소 길눈이 밝아서 지도 한장이면 왠만한곳은 한번에 다 찾아가는데 KL타워 갈때는 고생좀 했네요
시내 여기저기서 타워가 잘 보이다 보니 걸어가도 될듯 싶어서 지도도 안보고 타워를 보며 방향 잡고 걷는데
여우에 홀린듯 걸어도 걸어도 타워는 좀처럼 가까워지지 않더군요 암튼 좀 걸었습니다^^;

입구에 도착하면 타워까지 오르막길인데 경비초소 같은곳에서 타워앞까지 무료 셔틀이 운행을 하니 참조하세요 
 
형형색색 조명이 타워에 새옷을 갈아 입힙니다

대부분의 전망대 타워 같이 전망대층이 있고 서울타워같이 회전식당도 있습니다
혹시 서울타워 가봤다고 여길 패스하진 마세요
서울도 야경이 멋있지만 쿠알라룸푸르도 멋진 야경을 보여주니까요

따뜻한 크리스마스를 맞이하는 KL타워
이슬람 국가임에도 크리마스트리도 만들어놓고 사람들이 즐거워합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KL타워뿐 아니라 모든 전망대가 비슷하겠지만 되도록 일몰 1시간전에 가는걸 적극 추천합니다
도시의 낮과 일몰과 야경까지 여러 모습으로 변하는 도시를 만나실수 있을 겁니다
내일은 KL타워에서 찍은 쿠알라룸푸르의 모습을 올리겠습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있는 페트로나스 트윈타워 [88층]

꼭대기에 올라가면 좋을텐데 아쉽게도 중간 브릿지에만 올라갈수 있는데 무료더군요

무료다보니 오전에 가야 그날 올라갈수 있는 대기표를 받을수 있다고 하는데 전 안갔습니다^^;;

한국과 일본이 한쪽씩 지었는데 경쟁 붙어서 결국 우리가 먼저 올렸다는건 다들 아시죠

말레이시아 최대의 정유회사 페트로나스....기름좀 팔았나봅니다^^ㅎㅎㅎ


꼭대기를 당겨서 보니 무슨 볼펜 같네요^^

마치 증명사진처럼 이곳에서 사진을 많이들 찍죠

저층부는 대형 쇼핑몰이 들어와 있습니다
이날 반영을 찍어볼까 했는데 아쉽게도 바람이 좀 불더군요

중간 브릿지는 프랑스가 공사를 했는데 일반인들이 갈수있는 전망대입니다
 어떤 영화에서 이곳을 다 부수던데 가보니 멀쩡합니다^^; 

빌딩도 멋있지만 정말 조명을 잘한것 같네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