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바다도 보고 싶고 단풍도 보고 싶어 급작스럽게 형과 어머니를 모시고 떠난 강원도 여행

우선 가장 급선무인 숙소를 정해야 하는데 광클릭 검색질로 찾은 소나무정원 게스트하우스

4인실 도미토리를 예약했는데 어머니를 모시고 간다고하니 원하시면 온돌방을 이용할수 있게 해주시겠다는 배려에 출발전부터 기분이 좋아지더군요


소나무정원 게스트하우스로 정한 가장 큰 이유는 

초당 순두부 마을 옆에 위치해 있으면서도 경포대 바닷가와 경포호를 걸어갈수 있다는 점과 올해 7월에 오픈해서 아주 깨끗할거 같아서....


강릉에 도착해서 우선 주문진 어시장을 구경하고 게스트하우스로 왔는데 밭사이 시골길로 들어서니 이쁜 주택이 눈에 들어오는데

븕은 벽돌 담장안에 건축잡지에서 봐왔던 이쁜 집이 바로 소나무 정원 게스트하우스네요




대지가 넓어서 너른 잔디 마당도 있는게 단체로 와서 놀아도 좋을듯 싶네요

마당 한켠에선 바베큐도 가능하답니다




소나무 정원 게스트하우스는 전체 2층으로 1층에는 4인실 도미토리가 2실 있고 휴게공간이 제법 넓게 있으며 주방과 식당도 1층안쪽에 있습니다

2층에는 4인실 도미토리 1실이 있고 10명이 묵을수 있는 단체방이 있는데 단체방은 다락방도 있더라구요

아래 사진은 1층 현관앞 TV를 볼수 있는 거실입니다  




거실에 딸려 있는 발코니쪽에는 마치 카페처럼 꾸며 놓으셨더라구요

이곳에서 차도 마시며 컴퓨터하면서 쉬기엔 딱인듯 싶네요






도미토리와 마주보고 있는 샤워장과 화장실입니다

샤워장과 화장실이 별도 공간으로 분리되있고 밖에 세면대도 있어서 도미토리에 여행자가 많아도 씻는데 불편하지 않을것 같아 보이네요




소나무 정원 게스트하우스는 아침식사가 포함입니다

아침 메뉴는 바로옆에 초당 순두부 마을이 있어서 인지 순두부 백반인데 소박하지만 아침으로 먹기 딱 좋았고 순두부 맛도 아주 좋더라구요






단체방으로 주신다고 하셨지만 왠지 2층침대에 자고 싶어서 원래 예약한 도미토리 바다방을 이용했습니다

침대는 철제가 아닌 나무로 만들어서 나무 향기가 어찌나 좋던지...튼튼하기도 해서 2층에 오르내려도 아랫칸에 영향이 전혀없더라구요




4인실이라 답답할수 있을것 같지만 모든방에 발코니가 있어서 전혀 답답하지 않았고 오히려 아늑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소나무 정원 게스트하우스는 초당 순두부마을 바로 옆이라 걸어서 5분도 안되는곳에 있고 경포대해변도 1㎞정도에 있어서 멀지 않습니다

저녁 먹으러 경포대 해변까지 걸어서 갔는데 15분정도 걸리더라구요


[지도를 클릭하면 소나무 정원 게스트 하우스 홈페이지가 열립니다]   



갑자기 가게된 여행이지만 좋은 숙소를 만나서 아주 즐겁게 여행을 한것 같네요

강릉에 가시거든 소나무 정원 게스트하우스 적극 추천합니다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10.09 15:57 신고

    게스트님
    10월4일 자희 소나무정원 게스트 하우스를 어머님과 현제 두분께서 찾아 주신 게스트님께 그저 부럽다는 인사 밖에 건넬수 없었던 마음이 안타까웠습니다
    흔지 않은 일상을 보는것 같아 내자신도 하지 못하는 부끄러움과 용기내어 해 볼일이지만 이젠 시간 핑계를 대야 하는 아쉬움이 절로 ...
    여행은 잘 하시구 가셨는지 직장을 다니구 있어 출근길에 인사도 못 드렸습니다
    감사하고 저희 소나무 정원을 예쁘게 찍어 블러그까지 올려 주심에 감사 드립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언제나 편안한곳 처럼 저희 소나무정원을 찾아 주시면 담엔 좀더 다가가 인생 살아 가는 이야기와 맥주 라도 한잔 나누고 싶습니다
    건강하시고 향복 하세요 소나무정원 게스트장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