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를 워낙 좋아해서 여행을 가면 습관처럼 괜찮은 카페부터 찾는게 가장 첫번째 일이 됩니다

 

베트남은 브라질 다음으로 커피 생산국 세계2위지만 맛좋은 커피를 파는 카페를 만나기란 그리 쉽지 않더라구요

심지어 베트남에 커피가 도입된지 160년이나 됐는데 말이죠


사실 베트남은 신선한 우유가 제한적이어서 연유를 넣어서 마시던게 지금까지 이어져 오다보니 커피가 상당히 진합니다

그러다보니 저처럼 설탕이나 우유를 넣지 않는 블랙으로 커피를 마시면 진하다못해 아주 쓰게 느껴질수밖에 없죠

아메리카노가 거의 에스프레소에 가깝다고 보시면 됩니다


베트남 다낭도 다른 지역과 별반 다르지 않았습니다

물론 콩카페나 하이랜드 같이 인기있는 프랜차이즈 카페는 쉽게 만날수 있긴 합니다


다낭에 도착하자마자 트립어드바이저와 구글맵을 뒤져서 내 입맛에 맞을것 같은 느낌 좋은 카페를 찾았습니다

다행히 숙소에서 멀지않아 주저없이 카페로 향했죠


외관부터가 연중 따뜻한 지역답게 시원시원하게 오픈되있는 모습이 마음에 쏙 드네요




Why Coffee Roastery

카페 제목부터 질문을....자신감 넘쳐 보이네요^^




다낭의 어느 주택가에 위치한 이 카페는 태국 치앙마이에선 흔하게 만날수 있는 카페처럼 평범해 보이지만

베트남에선 좀처럼 보기 드믄 모습을 하고 있답니다




생각보다 사람이 없어서 아주 편하게 자리를 잡고 아메리카노를 시켜습니다

저는 카페 분위기며 커피맛이 완전 좋던데 베트남 사람들은 이런 분위기 별로인가 봅니다




하노이를 떠나서 오랜만에 입맛에 맞는 커피를 만나고 카페 분위기도 좋아서 종일 놀다 왔네요

근처에 가신다면 노트북 들고 커피 한잔 하러 가세요^^







Posted by JJONG 쪼옹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11.26 17:56 신고

    오, 정말 치앙마이의 카페 같네요. 와이파이만 빠르다면..!